정사이야기

아름다운 곳, 행복한 시간

안내사항

430년 고택에서 느껴보는 선비문화와 정신

[부산일보 10/4] [안동 하회마을] 부용대 올라서니 옛 마을을 품고 가을이 돌아나간다

페이지 정보

profile_image
작성자 옥연정사
댓글 0건 조회 7,916회 작성일 18-10-04 09:48

본문

[안동 하회마을] 부용대 올라서니 옛 마을을 품고 가을이 돌아나간다

 

안동 하회마을은 남쪽으로 흐르던 낙동강이 잠시 동북쪽으로 선회해 큰 원을 그리며 산을 휘감아 안고 산은 물을 얼싸안은 곳에 터를 잡고 있다. 이렇게 물이 S자형으로 돌아나간다고 해서 '물돌이동'이라 하고 한자로는 '하회(河回)'라는 이름이 붙었다. 풍수상 연꽃이 물에 떠 있는 형국이라 해서 연화부수형으로 분류하기도 한다.

2010년 유네스코 문화유산 등재 
한옥·초가 혼재된 풍산 류씨 집성촌 
유명 고택 많아 '고택 전시장' 방불 

골목 누비는 재미에 흙담도 인상적 
나룻배 유료지만 부용대 꼭 가보길

 

[기사전문 보기]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